숨김
>

공무원

소방직
>수험정보 >수험뉴스
국가직 전환 소방공무원, 인사관리시스템도 통합
  2020-07-21| 조회수 59
소방청·인사혁신처 “국가직 전환에 맞춰 인사정책 선진화 기대”




소방청(청장 정문호)과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그간 중앙과 시·도에서 각각 운영하던 소방공무원 인사관리시스템을 통합한다고 밝혔다.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에 맞춰 인사정책도 효율성을 기하기 위함이다.

그동안 소방청과 시·도는 인사교류가 가능했음에도 불구하고 서로 다른 인사관리시스템을 사용해 인사관리가 이원화된 탓에 이를 보완하기 위해 시·도에서는 종이로 된 인사기록카드를 별도로 작성해야 하는 등 인사기록사무의 효율성 차원에서도 개선요구가 있어 왔다.

이에 따라 소방청과 인사혁신처는 중앙 부처에서 사용하는 표준인사관리시스템 내에 소방분야를 통합 구축하는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중앙과 시·도간 소방인사시스템을 하나로 통합해 소방공무원에 특화된 기능을 추가하는 것으로, 올해 시범운영을 거쳐 내년 하반기부터 본격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통합 시스템이 완성되면 소방 인사업무의 신속성과 효율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소방공무원의 특성에 맞도록 근무형태·체력검정·훈련경력 관리 기능 등이 보강됨으로써 전국을 대상으로 우수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하는 등 중앙과 지방간의 인사교류도 활성화 될 전망이다.

정문호 소방청장은 “이번 인사관리시스템 구축으로 연 평균 5억여원의 유지비가 절감될 뿐만 아니라, 소방공무원의 특성이 반영된 체계적인 인사관리로 소방력 향상의 가장 중요한 요소인 인재 개발분야도 한층 더 발전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출처 : 법률저널(http://www.lec.co.kr)
이전글 서울소방 시험응시율 '절반', 3764명 중 1985명 응시| 2020-07-10
다음글 코로나19 대응...소방공무원 신규채용 ‘체력시험’ 최대 8일간 시행| 2020-07-21